계족산 황톳길

맥키스채널

맥키스컴퍼니 조웅래 회장, 『통합 제1대 대전광역시육상연맹회장』 취임

날짜 : 2017. 01. 25 조회수 : 3071 hit

맥키스컴퍼니 조웅래 회장, 『통합 제1대 대전광역시육상연맹회장』 취임


- 엘리트와 생활체육 통합으로 새롭게 출발하는 대전광역시육상연맹 회장 취임
- 1월 24일(화) 대전 오페라웨딩홀에서 취임식 및 육상인의 밤 행사 진행


(주)맥키스컴퍼니(옛 선양) 조웅래 회장이 '통합 제1대 대전광역시육상연맹회장'으로 취임했다.



1월 24일(화) 오후 6시 30분 대전오페라웨딩홀 2층 세이즈홀에서 권선택 대전시장, 김경훈 시의장, 설동호 교육감, 대한육상연맹 진장옥 수석부회장, 육상 관련 학교장 및 경기단체장들이 참석한 가운데 조웅래 회장이 엘리트와 생활체육이 새롭게 통합된 대전광역시육상연맹 초대 회장으로 취임했다. 대전광역시육상연맹은 회장 포함 31명의 임원으로 구성되어 초등부부터 일반부까지 총 449명 육성선수와 동호인 23개클럽 4,500명이 소속되어 있다.



조 회장은 지난 2011년 8월, 대전광역시육상경기연맹 제 7대 회장으로 취임한 이후 지금까지 대전광역시 육상발전을 위해 헌신한 공로로 올해 새롭게 통합된 대전광역시육상연맹을 이끌 중책을 또 다시 맡게됐다.

대전광역시육상연맹 조웅래 회장은 "새로이 통합된 육상연맹 회장직을 맡게돼 책임감이 크다."며 "주변 자연경관이 뛰어난 계족산에 세계적인 크로스컨트리대회를 추진하여 대전광역시 육상발전과 함께 지역관광자원을 알리는데 힘쓰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조 회장은 마라톤 풀코스(42.195km)를 52회 완주할 정도로 육상에 대한 애정이 깊고, 2006년 계족산에서 마사이마라톤을 시작으로 피톤치드 마라톤, 샌드비스타마라톤, 세이셸 국제마라톤, 최근에 치뤄진 대전맨몸마라톤까지 직접 기획, 운영하여 지역 육상발전에 기여하고 있다. 또한 계족산 숲속음악회와 찾아가는 음악회 등 연간 120여회 이상 무료공연을 통해 지역을 위한 문화 나눔활동도 지속적으로 펼치고 있다.

한편, 조 회장은 지난 19일(목)에 대전광역시체육회 산하 71개 종목단체장협의회 임시총회에서 통합 초대의장으로도
추대 되었다.
이전글 다음글
이전글 정직원 되기 위한 10km 면수습마라톤 열려
다음글 [대전일보] "세계인 눈길잡는 이색대회 개발...지역민과 행복 동행"